유지니의 핫이슈

TV를 보면 편집에 힘이 정말 대단하고 중요하다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특히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더더욱 그렇습니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편집이 잘 되면 칭찬받고 잘못되면 욕을 먹습니다. 편집이 잘 되면 굳이 욕을 먹거나 악플에 시달릴 이유가 없는데 잘못된 편집으로 연예인들은 네티즌들의 공격 대상이 되곤 합니다.

저번 주 강심장에 문희준이 나왔습니다. 여전히 녹슬지 않는 입담을 자랑하는 문희준입니다. 그의 입담에 재미있게 시청했지만, 문희준은 비난을 받아야만 했습니다. 말이 너무 많았다는 이유입니다. 그런 생각이 없지는 않았지만, 워낙 입담이 좋은 문희준이라 재미있게 봤습니다. 헌데 중간에 그의 토크가 편집됐습니다. 라면을 먹으려고 준비했다가 매니저가 깰까 봐 먹지 못했다는 부분에서 그의 토크가 끊겼습니다. 다음 얘기가 무척이나 궁금했지만 들을 수 없었습니다. 편집됐기 때문입니다. 앞뒤가 맞지 않아 누가 봐도 편집됐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 편집으로 강심장 게시판에는 문희준의 뒷얘기가 궁금하다. 왜 문희준 부분을 편집했느냐 등의 불만을 토하는 게시글이 달렸습니다.

저번 주에 이어 이번 주에도 문희준은 뛰어난 입담을 과시합니다. 그의 입담에 재미있었지만, 진행에 크게 무리가 가지 않는 부분은 편집해도 될 텐데 분량이 너무 많은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저번 주 방송에서 문희준 편집에 대한 시청자의 불만이 많아서 이번 주는 편집을 많이 하지 않고 최대한 많이 내보내지 않았나 싶습니다. 헌데 또 이것이 문제가 됩니다. 문희준 특집이냐. 재미도 없는데 왜 이렇게 문희준 분량이 많으냐는 의견입니다.

이렇게 해도 욕먹고 저렇게 해도 욕먹습니다. 하지만, 분명히 저번 주는 편집하지 않아야 할 것을 편집했고 이번 주는 편집해도 될 것을 편집하지 않았습니다. 다른 출연자를 보고 싶었는데 문희준이 그 분량을 다 뺏었다는 느낌에 문희준을 비난합니다. 편집만 잘 되면 아무렇지 않게 넘어갈 수 있는 일인데 그렇지 못해 문희준은 또 네티즌들의 비난을 받습니다. 이제 안티가 없어졌나 싶었더니 편집 때문에 다시 안티를 만들 게 생긴 문희준입니다.

이번 주 강심장을 보면 편집이 얼마나 성의가 없었는지 알 수 있습니다. 편집 하나에 연예인들이 죽고 사는데 강심장 편집에 실망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토크를 시작하며 문희준은 강심장 목걸이를 얻습니다. 중간에 최진혁과 김원준에게 강심장 목걸이가 넘어가야 했지만 중간마다 비치는 문희준이 계속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조금 이상합니다. 유심히 강심장을 다시 봅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


강심장 토크는 문희준, 최진혁, 김원준, 수영 순으로 이루어졌습니다. 문희준은 방송 내내 강심장 목걸이를 하고 있었습니다. 헌데 최진혁과 문희준의 대결에서 문희준은 목걸이를 하고 있지 않습니다. 문희준이 최진혁에게 패하고 바람을 맞고 넘어지는 순간을 보면 뒤에 앉아 있던 수영이 강심장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수영의 토크는 아직 멀었는데 수영이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바로 김원준이 토크를 시작합니다. 김원준의 토크 중간에 비친 수영에게는 조금 전 까지만 해도 차고 있던 목걸이가 없습니다. 김원준의 토크가 끝나고 강호동이 김원준에게 "본인 인생에 가장 멋진 쇼가 지금 바로 시작됐습니다."라는 말이 끝나고 출연자 전원이 화면에 잡힙니다. 김원준 토크 때는 없던 목걸이가 다시 보입니다. 목걸이를 뺏다가 다시 찬 것일까요? 조금 이상합니다.


그전 강심장이었던 최진혁과 김원준이 화면에 잡힙니다. 누가 강심장 목걸이를 차자하고 누가 바람을 맞을까요? 김원준이 이깁니다. 수영이 목걸이를 차고 있었기에 목걸이는 최진혁에게 없습니다. 헌데 바람을 맞을 때 목걸이가 다시 나타납니다. 점점 이게 뭔가 싶어집니다.


이제 마지막 도전자는 소녀시대 수영입니다. MC 강호동이 수영을 소개하면서 전체 화면이 잡히고 수영에게 클로즈업됩니다. 조금 전까지 최진혁이 하고 있던 강심장 목걸이를 문희준이 아직도 하고 있습니다. 김원준에게 넘어가거나 최진혁이 계속하고 있어야 말이 되는데 문희준이 여전히 강심장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정신이 없습니다. 그러나 답은 나온듯합니다. 수영이 마지막 참가자가 아닙니다. 수영은 중간에 토크를 하고 MC 강호동 멘트만 다시 편집한 것입니다. 한 마디로 수영은 최진혁이나 김원준 전에 토크를 한 것입니다.


수영이 강심장 마지막 토크를 시작합니다. 당연히 목걸이가 없습니다. 울컥했던 수영의 토크가 끝납니다. 이제 김원준과 승자를 가려야 합니다. 이번 승자가 이번 주 강심장이 됩니다. 수영의 토크 중간에 잡힌 참가자들의 모습을 보면 여전히 문희준이 강심장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칩니다. 마지막 김원준과 승자를 가리는 장면에서 수영은 이미 목걸이를 하고 있습니다. 수영은 바람을 맞을까 겁먹은 표정입니다. 헌데 그럴 일은 없습니다. 벌써 수영은 강심장 목걸이를 하고 있고 이번 주 강심장이 된 상태입니다.


참 재미있게 보는 강심장인데 이번 주 강심장을 보며 이 모든 토크가 조작이고 각본에 의한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마저 들게 합니다. 강심장을 보며 감동 받은 적도 많고 눈시울 붉어진 적도 많은데 이게 다 진실한 얘기만은 아니지 않을까 의심이 가기도 합니다.

앞뒤가 맞지 않는 편집이었다 해도 시청을 하는데 큰 무리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편집에 성의가 없었던 것은 맞습니다. 확인을 위해 다시 보는 내내 정신이 없었습니다. 이런 성의 없는 편집이 계속되면 언젠가는 방송되지 않아야 할 토크가 방송되고 그 연예인은 대중의 엄청난 비난을 받아야 합니다. 편집만 잘되면 굳이 비난받지 않아도 될 것을 무성의하고 엉성한 편집으로 엄청난 비난을 받게 됩니다. 사회에 물의를 일으킬 만한 발언이나 악플을 불러오는 발언을 했을 때 적절한 편집을 통해 많은 비난이 쏟아지는 것을 미연에 방지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1 2 3 4 5 6 7 8 ··· 117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7)
연예핫이슈 (117)






티스토리 툴바